로그인 해주세요!
본문 바로가기

육아 다반사

nsunny85 2015.08.04
댓글 0 좋아요 0

바운서&쏘서

첫아이를 낳고. 아이를 등에업고 밥도 서서먹을정도로 육아에 서툴었었을때 바운서가 있어 편하게 앉아 먹었네요^^
조금 울어도 별일없는데 그땐 왜그랬는지..
화장실도 아기업고 갔었죠. 조금 컸을땐 쏘서에 앉혀놓고 화장실도가고 샤워도 할수있어서 넘 좋았어요

AD